오산시 한 아파트 베란다서 떨어진 담배꽁초에 3살 남아 화상

오산시 세교동 소재 한 아파트 베란다에서 떨어진 담배꽁초에 세 살배기 아이가 화상을 입는 사건이 발생했다.

25일 경기 오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 10분께 오산시 세교동 소재 한 아파트 단지 공동 현관문 일대에서 유모차에 타고 있던 3살 남자아이의 왼쪽 어깨 위로 담배꽁초가 떨어졌다.

아이의 부모는 몇 층 베란다에서 떨어뜨렸는지 확인하기 위해 위를 올려다봤지만 찾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.  

이 사고로 아이는 화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. 경찰은 아파트 단지 내 설치된 CCTV 영상을 확보해 수사하는 한편 담배꽁초를 회수해 국과수에 DNA 감정을 의뢰할 예정이다. 

댓글 남기기